Marina Abramović

MUSE OF THE MONTH

 
Artwork by Baé


2019년 뮤트뮤즈의 마지막 MOTM은 21세기 대표 행위 예술가 마리나 아브라모비치. 최근 73번째 생일을 맞은 그녀는 자신의 몸과 정신을 재료로 삼고, 사람과 사람 사이에 오가는 관계의 본질을 탐구한다.

그녀는 관객들이 주어진 사물들로 자유롭게 자신의 몸을 건드릴 수 있는 퍼포먼스를 통해 인간의 잔혹성을, 그리고 서로의 입을 통해서만 호흡하는 퍼포먼스를 통해서 개인이 타인의 삶을 흡수하고 멸망시키는 과정(결국 17분안에 이산화탄소 질식으로 기절)을 탐구했다. 아브라모비치는 편하고 익숙한 것들을 벗어나 불편과 집착의 현상에 집중하며 자신에게 끝없는 질문을 던진다. 그녀는 인터뷰를 통해 "스스로 부끄러운 부분을 타인에게 보여줌으로써, 공감대 즉 신뢰를 형성하는 과정이 중요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Rhythm 0, 1974
Breathing In/Breathing Out, 1977


마리아 아브라모비치의 이름이 대중적으로 가장 많이 알려진 계기는 2010년 뉴욕 MOMA에서 열린 <The Artist is Present>전시였을 것이다. 75만명이 줄을 이었고, 그녀는 꿈쩍도 하지 않은 채 관객과 1대1로 마주앉아 침묵을 공유했다. 기록을 볼 수 없는 형태의 특별한 전시를 통해 아브라모비치는 국제적인 명성을 얻었다.

아브라모비치의 퍼포먼스 아트는 벽에 걸 수 없는 작품이다. 갤러리에 걸리지 않음으로써 그녀의 작품은 돈으로 거래되지 않는다. 상업적이지 않은 순수 미술에 대한 신념으로 스스로를 '오리지널' 미술가라고 칭하는 그녀. 오랫동안 자신만의 확고한 길을 걸어오며 많은 이들에게 '불편한' 영감을 준 아브라모비치를 이달의 뮤즈로 선정한다.  

 

The Artist Is Present, Museum of Modern Art, March 2010

Review Write View All

게시물이 없습니다

Q&A Write View All

게시물이 없습니다